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예능
  • 작게
  • 원본
  • 크게

"기본적인 상도덕 지켜야" 박명수, 지역비하 논란 '피식대학' 측에 일침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4.05.25일 18:29



개그맨 박명수가 후배들이 진행하는 유튜브 '피식대학' 지역비하 관련 논란에 대해 일침을 가해 화제다.

지난 24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에서는 박명수가 전민기와 함께 '검색N차트' 코너를 진행했다. 해당 코너에서 전민기는 최근 있었던 '피식대학' 지역비하 논란을 언급했다.

전민기는 이날 "최근 논란으로 화제가 된 지역이 있다. 바로 경상북도 영양이다" 라며 화두를 던졌다. 그는 "웹 예능 피식대학에서 최근 영양군을 방문해서 촬영했는데 지역비하 발언으로 논란이 됐고 이후 사과했다"고 말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이야기 들었다"면서 한숨을 내쉬었다. 전민기는 "쩗은 층 위주로 돕자는 의도를 가지고 SNS업급량이 급증했다. 관광 문의가 늘었다고 하더라. 누리꾼들의 따뜻한 위로와 격려가 많아져 낙후 지역을 전국에 알리는 기회가 됐다"며 논란이 있었지만, 이로인해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었다는 식으로 말했다.

박명수, "남을 폄하하거나 상처주면 안돼"



사진=박명수SNS

이어 "방식은 긍적적이지 만은 않았지만, 어쨌든 영양군이 많이 알려졌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어야 한다"고 전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긍정적으로 변해서 한결 마음은 가볍다"면서도 후배들의 발언에 대해 솔직하게 말했다.

박명수는 "영양군에 좋은게 많은데, 왜 쓸데없는 거를 (해서)" 라며 안타까워했다. 전민기는 "약간 콘셉트적인 게 있었던 것 같은데 선을 넘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박명수도 "후배들이 재밌게 하려다보니 실수하긴 했지만, 코미디언들은 어느 선까지는 꼭 지켜야 하는 마음가짐이 있어야 한다"고 일침했다.

또 "해서는 안 되는 것들이 있다"면서 "금전적인 이득이 있어도 선을 넘지 말아야 한다. 확고한 신념이 필요하다. 남을 폄하하거나 상처 주면 안된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지난 11일 피식대학 측은 경북 영양에 방문한 콘텐츠를 찍어 자신들의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사진=박명수SNS

그러나 해당 영상에서 멤버들(정재형, 김민수, 이용주)이 제과점에 방문해 빵을 시식하며 '서울에서도 만들어 먹을 수 있다. 굳이 영양까지 와서 먹을 음식은 아니다', 라며 혹평했다.

또 점심시간 영업이 끝났음에도 음식을 만들어 준 백반집에서도 '메뉴가 너무 특색이 없다. 여긴 메뉴가 의미 없고 주는대로 먹어야 한다. 몇 숟가락 먹자 마자 이것만 매일 먹으면 햄버거가 얼마나 맛있을지. 아까 그 햄버거가 천상 꿀맛일 것' 이라며 해당 식당을 비하했다.

논란이 있고 난 뒤, 피식대학 측은 영양군과 해당 지역 공무원들, 제과점과 백반집에 사과했지만 318만명이던 구독자는 17만명이나 줄었으며 301만명이 됐다. 이로인해 그간 1위 자리를 내주지 않던 유튜브 채널 차트에서 피식대학은 3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피식대학은 논란이 됐던 경북 영양군편 해당 콘텐츠를 비공개 처리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