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유엔총장 "리비아 '노예경매', 반인륜 범죄..철저 조사해야"

[기타] | 발행시간: 2017.11.21일 07:52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20일(현지시간) 리비아에서 '노예 경매'가 이뤄지고 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반(反) 인륜 범죄라면서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기자들과 만나 "아프리카 이민자들이 리비아에서 노예로 팔리고 있다는 보도와 영상을 보고 큰 충격을 받았다"면서 "이런 소름 끼치는 행위를 혐오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앞서 미국 CNN 방송은 리비아에서 흑인 남성들이 경매를 통해 약 400달러에 농장 노동자로 팔리고 있다면서 경매 현장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노예는 지구 상 어디에도 설 자리가 없다"면서 "이런 행위는 지독한 인권유린 가운데 하나이자 인류에 대한 범죄에 해당한다"고 비난했다.

그는 모든 권한 있는 당국의 즉각적인 조사를 요구하고 유엔 담당자들에게 이를 적극 추적할 것을 지시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국제형사재판소(ICC)뿐 아니라 리비아 당국에도 노예 경매에 대한 조사를 당부했다고 파르한 하크 유엔 대변인이 전했다.

앞서 리비아 통합정부(GNA)의 아흐메드 메티그 부총리는 19일 정부 페이스북을 통해 노예 경매 보도에 대해 조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외신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출처: 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0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파리생제르맹(PSG) 및 축구선수 이강인의 열혈 팬으로 알려져있던 방송인 파비앙이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파비앙은 자신의 SNS를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너네 나라로 돌아가'라고 해서 돌아왔다"며 한국으로 입국하는 사진을 올렸다. 한국 생활 14년만인 2022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편하고 즐거워" 시크릿, 이번에도 3인 모임 '한선화는 어디에?'

"편하고 즐거워" 시크릿, 이번에도 3인 모임 '한선화는 어디에?'

사진=나남뉴스 걸그룹 시크릿 멤버 전효성, 송지은, 정하나(징거)가 오랜만에 한자리에 뭉쳐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날 20일 전효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편하고 즐겁고 비 오고"라며 멤버들의 모습이 가득 담긴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조금 늦었지

"한 달 전부터 준비했는데" 리아킴, 스우파2 리더즈 '노쇼 논란' 무슨 일?

"한 달 전부터 준비했는데" 리아킴, 스우파2 리더즈 '노쇼 논란' 무슨 일?

사진=나남뉴스 '스우파2' 리더들이 한 달 전 약속을 잡아놓고 연락도 없이 노쇼, 지각해 인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해 Mnet의 인기 서바이벌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2'에서 인기를 끌었던 댄스팀 리더들이 한자리에 모이기로 약속했다. 한국팀의 리더들은 한 달

“오늘 득남!” 손연재 아들 출산하자마자 1억 원 후원

“오늘 득남!” 손연재 아들 출산하자마자 1억 원 후원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손연재(29)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손연재(29)가 오늘 아들을 출산하자마자 산부인과에 1억 원을 후원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손연재는 2월 20일(화) 아들을 출산했다. 지난 2022년 결혼식을 올린 지 약 18개월 만에 첫 아이를 출산한 셈이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