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대표:5월 유엔 안보리 주석직 참답게 리행할 것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1.05.04일 12:57
유엔 상주 중국 대표 장군은 3일 기자회견에서 유엔 회원국, 유엔 주재 주요 매체에 5월 유엔 주석직을 맡은 중국의 생각을 소개했다. 그는 중국은 안보리 성원, 각측과 소통하고 협상하며 직책을 참답게 리행하여 안보리가 역할을 착실히 발휘하도록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군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안보리의 의정과 결부하여 중국은 5월에 업무의 중점을 아래와 같은 몇개 방면에 둘 것이다. 다자주의를 견결히 수호하고 실천하며 유엔이 핵심작용을 발휘하도록 지지한다. 단결합작을 추진하여 코로나19의 도전에 대응하고 충돌지역 국가들이 발전을 회복하도록 추진한다. 〈유엔 헌장〉의 취지와 원칙을 준수하고 지역의 열점문제를 정치로 해결하는 것을 추진한다. 유엔의 능력과 기제 건설을 강화하는 것을 추진하여 복잡한 도전에 대응하도록 보장을 제공한다.

장군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안보리 주석으로 중국은 5월 7일에 고위급 회의를 진행할 것을 창의하는바 주제는 ‘국제 평화와 안전을 수호: 다자주의와 유엔을 핵심으로 하는 국제체계 수호’이다. 중국은 5월 19일에 고위급 공개 변론회를 진행하게 되는데 주제는 ‘아프리카 평화와 안전:아프리카 역정 후발 재건설을 추진하여 충돌의 근원을 없애자’이다.

그는 5월 안보리의 의정이 빼곡하다며 20여개 회의를 진행하게 되는데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수리아, 중동, 예멘, 이라크, 소말리아, 수단, 무장충돌중 평민 보호 등 문제들이 포함된다고 밝혔다. 중국은 5월 24일에 ‘유엔 평화유지행동: 평화유지 인원의 안전’ 공개변론회를 진행할 것을 창의하는바 국제사회가 투입을 강화하여 현재 평화유지 인원들이 직면한 안전 모험과 도전에 해결방법을 모색하고저 한다. 중국은 5월 17일에 ‘국제 평화와 안전에 대한 신흥 과학기술의 영향’ 회의를 진행한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최근 산동, 상해 등 지역에서는 신종코로나페염백신을 접종한 사람들의 건강코드를 ‘금빛배경’으로 승격시켰고 따라서 ‘금빛건강코드’ 관련 화제도 인기검색어에 올랐다. 일종의 낮은 원가, 창의적인 백신접종 추천방식으로서 이는 부분적 젊은이들이 ‘잠금해제 새 성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사람은 왜 세계 가장 긴 사막고속도로를 건설하는가?

중국사람은 왜 세계 가장 긴 사막고속도로를 건설하는가?

  100년전 손중산선생은 〈건국방략 〉에서 “동쪽은 북경을 기점으로 하여 아라산(阿拉善)을 지나 서쪽 디화(迪化)에 닿는, 신강까지의 대통도를 건설한다 ”는 웅대한 설계도를 내놓았었다.       북경-신강 (우룸치) 고속도로, 즉 경신(京新,G7)고속도로가 오는 7월 1

특색재배업을  발전시켜 치부의 길로 이끌어

특색재배업을 발전시켜 치부의 길로 이끌어

치치할 메리스다우르족지구에서는 참외와 버섯 등 록색특색재배산업을 대대적으로 발전시켜 2021년 경제작물 다모작 면적을 30만무 다뤄 농민들이 여러 경로를 통해 수입을 올리도록 이끌어주고 있다. 현재, 달호점진 풍보촌의 촌민 김룡이 하우스에 재배한 7무 참외의

장춘 공공버스 정비공 ‘4대발명’ 실현

장춘 공공버스 정비공 ‘4대발명’ 실현

최근 장춘대중교통그룹 버스회사 2차대 정비공인 양동(杨冬)은 ‘사각지대 레이다 탐지시스템’을 연구개발해냈다. 소식을 들은 기자는 양동이 근무하고 있는 작업현장을 방문했다. 그는 자신의 세가지 새 발명품인 자동조향등시스템, 사각지대 레이다탐지시스템, 사각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