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예능
  • 작게
  • 원본
  • 크게

"아빠! 어디가? 꼬마들 잘컸네" 지아·지욱 남매부터 성동일 딸 성빈 근황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4.04.12일 13:57



탤런트 박연수가 딸 송지아와 송지욱의 근황을 공개한 데 이어, '아빠! 어디가?' 에 출연했던 꼬마들의 최근 근황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2일, 박연수는 자신의 SNS를 통해 지아와 지욱이의 사진을 공개하며 "키가 커도 힘이 쎄져도 누나한테 꼼짝 못하는 욱이, 동생한테 힘으로 안되니까 반바지를 내려버리는 무서운 누나" 라며 아이들의 근황을 전했다.

사진 속에 지아와 지욱 남매는 어느새 훌쩍 키가 큰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누나보다 작던 지욱이는 누나의 키를 따라잡은 모습이었고, 지아는 지욱이의 귀를 잡아당기고 있었다.

훈훈한 남매 샷에 박연수는 추억에 잠겼다. 11년 전 지아 지욱 남매와 함께 찍은 사진에 박연수는 "너희는 무럭무럭 잘 자랐고 엄마는 많이 늙었네. 인생 이런 것 아닐까. 이 속에서 귀한 것들을 찾아가며 살아가는 거" 라고 덧붙였다.

탁수, 준수는 배우 도전... 민국, 윤후는 대학생 됐다



사진=성동일 아내SNS

한편, 아빠 성동일로부터 '개딸' 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던 성빈 양도 폭풍 성장 근황을 최근 전한 바 있다. 어린 시절 말괄량이같이 귀염뽀짝하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성빈양은 무용복을 입고 아름다운 숙녀로 자랐다.

올해 17세가 된 성빈은 과거의 모습은 전혀 생각나지 않는 폭풍성장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성동일 아내는 자신의 SNS를 통해 성빈 양의 사진을 올리며 "축하해. 첫 스타트 결과가 좋은 걸? 응원해" 라며 딸의 사진을 업로드했다.

성빈양의 사진은 곧 온라인 커뮤니티로 번지며 '성동일 딸 성빈 근황' 이라며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누리꾼들은 "남의집 아이들은 역시 빨리 큰다.", "비율 진짜 무슨 일이냐", "못 알아 보겠다", "너무 예쁘다" 라며 폭풍 칭찬했다.

성동일의 장남 성준 군은 인천 소재 과학고에 입학했고, 성빈 양은 현대무용을 전공 중이라 알려져있다. 2003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성준과 딸 성빈, 성율 양을 두고 있는 성동일은 MBC 예능 '아빠! 어디가?' 에 출연해 엄청난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사진=김민국SNS

그런가하면 배우 이종혁의 두 아들인 탁수와 준수는 아버지의 직업을 이어 배우의 꿈에 도전 중이다. 10준수라는 별명의 개구쟁이 꼬마였던 준수는 최근 키가 191.7cm, 몸무게 90kg으로 전교에서 가장 크다는 근황을 유튜브 채널 '아침먹고 가2'를 통해 전했다.

윤민수의 아들은 올해 대학교 새내기가 됐으며, 제작년 디지털 싱글 '나무'를 발매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김성주의 아들 김민국은 뉴욕대 합격 소식을 전한 바 있으며 SNS를 통해 특유의 필력을 자랑하며 누리꾼들과 소통 중이다.

지난해 '2023 MBC 방송연예대상' 에 출연했던 김민국은 "20대로 불리는 게 어색하지만, 어색한 것도 추억으로 여기며 즐기려고 한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아버지가 MC를 맡고 있는 '복면가왕' 에 출연해 김성주 몰래카메라를 하기도 하며 종종 근황을 전하고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반려견 훈련 전문가로 수많은 인기를 끌었던 보듬컴퍼니 대표 '강형욱'이 직장 내 괴록힘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온라인 곳곳에서 폭로가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이에 강대표가 출연하고 있는 KBS2 '개는 훌륭하다'는 20일 결방했다. '개는 훌륭하다'가 방송되는 시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은 주식을 위주로 한 금융세계를 소설화했다는 점에서 중국조선족문단의 제재 령역을 보다 넓힌데 큰 가치가 있다. 글속에서 녀주인공과 그 아버지는 기업인으로 국내 실물경제를 가리키고 교수와 ‘나’는 투자자로 국제금융자본을 가리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ㅡ오에겐자부로의 소설 ‹죽은 자의 사치›를 읽다 소설 《죽은 자의 사치》 문학창작에서의 허구는 작가들의 특권이다. 그 특권의 실질이라고 할 수 있는 문학적 상상은 종종 생활의 현실을 작품 속에 예술적 현실로 승화시켜 독자들의 공명을 일으킨다. 최근 그러한 문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5월 16일부터 21일까지 제8회 중국-러시아박람회가 할빈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였다. 같은 시기에 제33회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가 개최되였다. 짧디짧은 며칠사이에 상담회는 가장 좋은 제품, 가장 우수한 기술, 가장 큰 성의를 세계에 펼쳐보였다. 호혜상생의 '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