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변경에 새 도시 일떠서-연변주 도시건설발전 서술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02일 08:44
새 중국이 창립된이래 연변의 도시건설은 그 기세가 하늘을 찔렀고 도시 면모도 나날이 새로워졌는바 이런 천지개벽의 변화는 모든 백성들의 마음속에 잊지 못할 기억을 남겼고 도시발전의 매 하나의 절점에는 연변이 꿈을 따라 앞으로 나아가는 힘찬 발걸음이 새겨져있었다.

공원과 광장이 널리 분포되여 풍경이 비할바 없이 좋아

산과 물이 아름다운 연길은 형태가 서로 다른 다리가 있는데 이런 독특한 풍경은 도시에 매력과 활력을 불어넣었다.

매개 다리의 건설에는 도시 '성장'기록이 묻어있고 도시의 골격을 부단히 크게 만들어 연길시 경제사회발전에 비상의 날개를 달아주었다. 이와 동시에 연길시는 도시건설강도를 늘리여 편안하고 살기 좋은 문명도시를 건설하기 위해 노력하여 백성들이 안심하고 외출하고 마음 편히 살며 즐겁게 노닐 수 있게 만들었다.

돈화, 오동대지에 우뚝 솟은 작은 도시는 생기로 넘치는 살기 좋은 곳이다. 모든 것은 시민들이 밝게 웃는 얼굴에서 완전히 나타난다.

'광장의 도시'라는 아름다운 명칭이 있는 돈화는 광장문화를 산문시로 써내려갔는데 자유로우면서도 한데 응집된 모습을 갖췄다. 가장 크고, 가장 현대화된 발해광장에 들어서면 당신은 력사화폭 속에 들어간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는데 광장내의 모든 주체건물은 력사의 연혁과 거대한 변화를 보여준다. 15폭의 력대 군왕들의 거대한 조각화는 200여년래 '해동성국(海东盛国)'의 휘항찬란함을 기록하고 있다. 현재 돈화시에는 공원과 광장이 널리 분포되였는데 면적이 430만평방메터에 달하고 도시구 록화률이 47%에 달한다. 산과 물에 둘러싸인 합리하게 배치하고 기능이 보완된 도시공간형태가 기본적으로 형성되였다.

록화와 조명 틀어쥐여 품질과 품위 모두 상승

초가을 도문시 일광산화해풍경구에는 수백헥타르의 꽃들이 서로 아름다움을 다투며 피여났는데 멀리서 보면 무지개와 같은 꽃들이 땅을 아름답게 장식해 사람들이 마치 그림 속에서 노니는 것과 같았다.

매번 어둠이 내려앉을 때면 해란강반의 풍경은 그림처럼 도처에서 반짝반짝 빛났고 빛과 그림자가 서로 융합돼 연변 백성들은 여가시간에 고품질의 현대화된 편안한 생활을 느낄 수 있었다.

"50년전에는 저녁만 되면 거리와 골목이 칠흙처럼 어두워 아무곳에도 못 가고 집에만 있어야 했다." 화룡시 문화가도 문혜사회구역 75세 나는 로할아버지는 예전 생활을 돌이켜보면서 탄식하다가 인츰 얼굴에 웃음을 띠고 "지금 얼마나 좋은가. 거리마다 불이 있고 건물 벽들에는 조선족특색이 있는 조명이 있어 저녁이 되면 모두들 광장에 가서 춤을 추고 산책하며 9시 되기 전에는 집으로 돌아오지 않는다"고 말했다.

화룡시와 마찬가지로 왕청현 시내 조명도 아주 빨리 발전했는데 도시내 '길이 있어도 조명이 없고 조명이 있어도 밝지 않는' 문제를 기본적으로 해결하여 도시기능을 보완하고 도시환경을 개선해 인민군중들의 야간 출행 편리함과 안전을 보장했다.

거리, 건축물, 다리, 광고판… 최근년래 연변주는 다채로운 도시 야간경관을 구축하는 동시에 민족원소와 부호가 있는 조선족 장고춤, 그네 등 특색문화를 도시조명디자인에 융합시켜 민속문화의 내포를 풍부히 하고 도시 품질 및 품위가 함께 상승되도록 촉진했다.

단층집이 아빠트로 바뀌고 도로가 원활

백성들의 가장 소박하고 현실적인 수요는 살아갈 집이 있고 자기 집에서 즐겁게 살아가는 것이다.

몇십년 동안 살던 낡은 단층집이 결국 철거되여 같은 면적의 새 아빠트로 바뀌였다. "이는 모든 불량주거지 개조가 백성들에게 가져다준 실제적인 혜택이다." 곧 새로운 주택에 들어가 살게 될 것을 생각하면 연길 시민 주철수는 너무 기뻐 입을 다물지 못한다. 2006년, 연년주는 대규모적인 도시 불량주거지 개조를 진행하기 시작했다. 2018년말, 전주는 도시진 불량주거지 개조 16.9만채를 완성하여 8개 현(시)의 1072만 평방메터 이상의 집중적인 불량주거지 개조를 기본적으로 완성했다. 개조한 후의 불량주거지는 환경이 뚜렷이 개선되고 인민들의 거주수준이 보편적으로 향상되였다.

불량주거지 개조외에 연변주는 도시 인프라 건설을 부단히 보완했다. 2018년, 전주적으로 10억원을 총투자하여 도시 인프라항목 81개로 새로 또는 추가로 건설했는데 골목 111갈래를 개조하고 도시 화장실 345개를 개조했다…

안거공정은 백설들로 하여금 민생복지를 느끼게 했고 원활한 도로는 백성들이 더 편안하게 출행하게 했다.

현재 연변의 거리에서 걷다 보면 하늘이 더 파랗고 도로가 더 넓으며 공기가 더 신선하고 밤이 더 환해졌다. 연변사람으로서의 획득감, 행복감이 자연스레 샘솟는다.

도로가 원활하고 풍경이 아름다우며 도시가 아름다운 연변, 성과가 뚜렷한 건설 페지가 이미 세인들 앞에 펼쳐졌고 조국 변경에서 빛나는 '보석'은 좋은 품질, 깊은 내포로 독특한 풍정을 나타내고 있으며 보다 찬란한 빛을 내뿜고 있다. 인민넷-조문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33%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축구협회: 심판이 경기를 조작하는 것을 엄금

중국축구협회: 심판이 경기를 조작하는 것을 엄금

18일, 중국축구협회 사이트는 를 발표했다. 통지에서는 심판의 축구도박, 경기조작 등 불법행위를 엄금하여 중국축구협회, 지방 성시운동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각급 각종 축구경기의 공평하고 공정하며 질서 있는 진행을 보장할 것을 요구했다. 통지에서는 각종 경기의

몸무게가 270.4g…와룡신수평기지서 슈퍼 자이언트 판다 출생

몸무게가 270.4g…와룡신수평기지서 슈퍼 자이언트 판다 출생

'슈퍼 우량아' 자이언트 판다가 최근 중국에서 태여났다. 중국 자이언트 판다 보호연구센터에 따르면 판다 취취(翠翠)는 최근 중국 자이언트 판다 보호연구센터 와룡 신수평기지에서 암컷 새끼를 낳았다. 새끼 자이언트 판다의 몸무게는 270.4g으로 전 세계 포획된 새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 성대히 개막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 성대히 개막

환호성, 박수 소리, 노랫소리 가장 시끌벅적하고, 가장 즐겁고, 가장 정채로운 장면들이 모두 이곳에서 펼쳐진다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가 치치할시 매리스다우르족구에서 성대히 개막했다.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