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원명원의 말머리 동상 백년후 귀향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1.14일 09:16



백여년 동안 해외에 유실되었던 원명원의 말머리 동상이 정식 회귀했습니다. 13일, 원명원 말머리 동상 기증 의식이 베이징에서 있었습니다. 의식이 끝난후 "말머리 동상"은 기타 6존의 이미 귀가한 동상과 함께 베이징에서 "회귀의 길-새 중국창건 70주년 유실문화재 회귀 성과전"에서 선을 보이게 됩니다.

원명원의 말머리 동상은 청나라때 원명원의 장춘원 서양루 건축군인 해안당(長春園西洋樓建築群海晏堂)밖의 12지 동물 머리로 만들어진 분수의 주요한 구조물의 하나입니다.

1860년, 영국, 프랑스 연합군이 베이징을 침범하면서 원명원은 참혹하게 약탈당하고 불타버렸습니다. 말머리 동상과 기타 11존의 동물 머리 동상은 해외로 유실되었으며 그때로부터 조국과 백여년 떨어져 있었습니다. 2007년 하홍신(何鴻燊)애국 기업가가 말머리 동상을 구입해 국가에 기증했습니다.



번역/편집:박은옥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애국의 뜻을 이어가다

애국의 뜻을 이어가다

(흑룡강신문=하얼빈)해림조선족예술관에서 주관한 '12.9'운동 84주년 대합창시합이 지난 9일 조선족교육중심 강당에서 열렸다. 한 달간의 준비를 거쳐 이번 행사는 대합창, '황하를 보위하다 ' 사랑동 등 12개 다양한 절목으로 꾸며졌다. /해림조선족예술관

한국 운전면허증, 단기 체류 외국인에게 취득 제한

한국 운전면허증, 단기 체류 외국인에게 취득 제한

(흑룡강신문=하얼빈) 시간이 짧고, 비용도 적고, 시험통과도 쉽다... 이것은 한국에서 운전면허를 취득하는것에 대한 중국사람들의 보편적 인상이다. 그렇다보니 지난 몇년동안 한국에서 운전면허 시험을 본 중국인은 수만명에 달했다. 심지어 어떤 려행사들은 “한국

중로 상호 무역액 1100억딸라 돌파할 듯

중로 상호 무역액 1100억딸라 돌파할 듯

상무부 고봉 보도대변인은 12일, 금년 전 11개월 중국-로씨야 상호 무역액이 동기 대비 3.1% 성장한 1300억 2000만딸라에 달했다고 피로했다. 이런 성장속도를 계속 유지한다면 올해 쌍무 무역액이 1100억딸라를 돌파하여 사상 최고치에 달할 전망이다. 고봉은 다음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