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한민족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 기바꿈대회 개최, 김경철 신임회장으로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3.13일 09:28



  3월 4일 오후,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 기바꿈대회가 호로도시 취우루에서 진행되였다.

  현재 호로도시에는 1,400여명의 조선족들이 생활하고 있다. 2003년에 설립된 호로도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의 전신)는 지금까지 료녕성조선족련의회의 지지와 성원하에 호로도시 조선족사회를 이끌고 해마다 민족특색이 있는 활동들을 다채롭게 진행해오며 우리 민족의 전통과 문화를 전승하는 데 힘을 기울이고 있다.

  2003년부터 지금까지 20년간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를 이끌어온 리봉학 초대회장은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의 지난 력사를 회고한 후 협회 회원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료녕성조선족련의회의 성원에 감사를 전했고 협회 회기를 김경철 신임회장에게 넘겨주었다.

  김경철 신임회장은 림춘광 상무부회장, 리택선 비서장 등 9명의 신임회장단을 대표하여 “전임회장단의 우량한 전통을 이어받아 호로시조선족련의회를 이끌고 협회를 단결하고 협력하는 조화로운 협회로 건설하며 호로도시 조선족사회를 더한층 발전시켜 호로도시의 민족사업을 위해 헌신할 것”을 다짐했다.

  이어 리봉학 전임회장과 박상철, 로종일, 송호 등 3명의 전임부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리홍광 료녕성조선족련의회 회장은 축사에서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의 지난 력사를 충분히 긍정하고나서 호로도시조선족련의회가 김경철 신임회장의 인솔하에 조선족이 적고 경제가 어려운 문제를 극복하고 민족의 전통과 문화를 이어가며 경제를 발전시키는 길에서 더욱 큰 성적을 거둘 것을 희망했다.

  이날 행사에는 전 호로도시귀국화교련의회 주석 박해란, 원 호로도시경제개발구 기률검사위원회 서기 김철호 등 호로도시 각계 각층 조선족 인사들과 리홍광 료녕성조선족련의회 회장을 비롯하여 김수남 상무부회장 겸 비서장, 안창화 검사장, 최무삼 고문, 강학원 료녕성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 전병문 료녕성한마음애심기금회 부리사장 등 백여명이 참가했다.

출처:료녕신문

편집:김철진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10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