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연길 환경미화원들 세밀함으로 도시 ‘외모수준’ 향상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3.02일 16:32



환경미화원들이 가드레일 밑과 량쪽 흙먼지 청결을 진행하는 장면

도시환경을 미화하고 세분화 위생관리성과를 공고히 하고저 2월 26일 연길시환경위생작업유한회사는 가드레일 밑과 량쪽의 흙먼지에 대한 집중청결을 진행했다. 아울러 환경위생회사는 세밀함으로 도로 ‘외모수준’을 향상시켜 깔끔하고 아름다운 도시환경 구축에 진력했다.

도로 량측의 지나는 차량들이 많고 먼지가 날리다 보니 가드레일은 일정한 시간이 지나면 먼지로 쌓여 도로의 정결함과 미관에 영향을 준다. 하여 환경위생회사는 차량과 인원을 조직하여 기계와 인력을 결합하여 전 시 가드레일에 대한 세밀한 청결을 진행했다.




환경미화원들이 가드레일의 밑과 구석구석을 전면적으로 청결하여 루적된 먼지와 쓰레기를 청소하고 기계세탁차를 리용해 가드레일에 대한 전방위적인 청결을 진행함으로써 사각지대에 있는 먼지와 얼룩들을 깔끔하게 제거, 세밀함으로 환경위생청결의 정교화 봉사수준을 제고했다.

환경위생회사 관련 책임자에 따르면 앞으로 환경위생회사는 도로 주변의 청결 및 위생유지 보수 강도를 강화하여 인원을 조직해 가드레일을 청결하고 전력을 다해 도시의 량호한 이미지를 구축하며 도시 ‘외모수준’을 향상시키는 데 조력할 것이다.

/길림신문 리전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법치길림 법치정부 법치사회 일체화 건설 견지하고 전면 의법치성 제반 사업 더욱 큰 성과 이룩하도록 추동해야 4월 18일, 길림성 당위 서기, 성당위전면의법치성위원회 주임 경준해가 제12기 성당위 전면의법치성 위원회 2024년 제1차 전체(확대)회의 및 법치잽행보고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사진=나남뉴스 배우 김수현이 tvN '눈물의 여왕'으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배우 서예지의 근황도 언급되고 있다. 눈물의 여왕에서 김지원과 부부로 출연 중인 김수현은 이번 드라마에서도 찰떡 케미를 자랑하며 수많은 과몰입 팬들을 양산하고 있다. 출연했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이선영(35) 아나운서 이선영(35) 아나운서가 다음주 결혼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결혼식 이후 3주간 휴가를 떠난다고 밝혔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최근 방송된 ‘MBC 라디오 정치인싸’를 통해 결혼식을 올린 뒤 3주간 다른 진행자가 대신 자리를 맡게 된다고 설명했다.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배우 김지훈(44)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에서 사이코패스 사업가로 변신해 이목을 끌었던 배우 김지훈(44)이 헐리우드에 진출한다. 김지훈의 헐리우드 첫 작품은 아마존 프라임 오리지널 시리즈 ‘버터플라이’로, 이 작품은 동명의 그래픽노블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