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2024년 전국 스키 등산 선수권 대회 야부리서 개막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3.22일 09:31
3월 21일, 흑룡강성야부리스포츠훈련기지에서 2024년 전국 스키 등산 선수권 대회 개막식이 열렸다.22일은 이번 대회 첫 경기일이다.



이번 전국스키등산선수권대회는 국가체육총국 산악스포츠관리센터, 중국등산협회, 흑룡강성체육국이 공동 주최하고 흑룡강성 동계스포츠 및 예비인재관리센터, 흑룡강성야부리스포츠훈련기지가 공동 주관하며 흑룡강성 스키협회가 협조한다.경기는 단거리, 수직 스피드, 개인 크로스컨트리, 혼성 계주 등 5일 동안 진행되며 전국 10개 성 및 지역 대표팀에서 온 60여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100년 전 스키 등산은 1924년 첫 동계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올림픽 무대에 올랐다.지난 100년 동안 동계 올림픽 종목 설정은 몇 번이나 조정되였으며 스키 등산도 올림픽과 수십년간 결별했다가 2021년에야 승인되였으며 2026년 밀라노 동계 올림픽에서 다시 동계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되였다.최근 몇 년 동안 중국의 스키 등산 경기 수준은 해마다 향상되여 세계적인 대회에서 여러 차례 금메달을 땄다.이번 대회는 스키 및 산악 스포츠의 발전을 효과적으로 촉진하고 경기 인재를 선발하며 스포츠 강국 건설 목표를 달성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출처: 흑룡강일보

편역: 진종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눈강은 대흥안령 이륵호리산(伊勒呼里山)의 중간에서 줄곧 남하하여 치치할시 서북부를 거쳐 강심도를 품에 꼭 안고 있다. 이 강심도가 바로 '눈강의 명주', '학성 도화원'이라는 아름다운 명성을 가진 명월도이다. 인적이 드문 자연섬에서 도시문화관광의 명함장으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글로벌 경제인들 지역사회 선행으로 나눔 실천

글로벌 경제인들 지역사회 선행으로 나눔 실천

6월 17일,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해외무역위원회(삼하) 글로벌 경제인들은 연교애심장애인 복리원을 찾아 복리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년로한 로인들에게 애심을 전하면서 나눔을 실천했다. 이날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해외무역위원회(삼하) 글로벌경제인들은 단체설립 8주

충전 10분이면 500km 주행... 대련, 수소에너지 산업 확 키운다

충전 10분이면 500km 주행... 대련, 수소에너지 산업 확 키운다

료녕성 대련시의 명원(洺源)테크(대련)회사에 들어서면 수소 버스, 수소 트럭 등 수소연료전지 동력 제품이 일렬로 늘어서 눈길을 끈다. 이 중 수소 버스는 '제15회 하계 다보스포럼' 서비스용 차량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수소 충전 10분만에 500여km를 달릴 수 있다.

저가품∙국산품 선호... '618 쇼핑 페스티벌'에 나타난 새로운 소비 트렌드

저가품∙국산품 선호... '618 쇼핑 페스티벌'에 나타난 새로운 소비 트렌드

올해 '618 쇼핑 페스티벌' 기간 중국 전자상거래 업체는 '저가'를 앞세운 대대적인 프로모션으로 소비자 모시기에 총력을 다했다. 18일 절강성 온주 종합보세구역 징둥 창고에서 직원이 주문에 맞춰 상품을 배송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 '음식∙음료∙일상용품' 대량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