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브릭스국가간 무역액 1조원 돌파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5.10일 10:53
올 1분기 중국과 브릭스(BRICS)국가간 무역액이 1조 49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 동기 대비 11.3% 증가한 수치이다.

중국 세관총서는 이 기간 중국-브릭스간 무역액은 중국 전체 대외무역액의 14.7%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그중 브라질과의 교역에서 중국의 수출과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25.7%, 30.1% 늘었다. 중국-러시아간 에너지, 자동차, 일반 기계∙장비 등 분야의 무역 거래도 지속적으로 확대됐다. 중국-인도 무역은 8.5% 증가하면서 다섯 분기 련속 성장세를 기록했다.

한편 남아프리카공화국은 14년 련속 아프리카 최대 무역 파트너로 자리매김하면서 탄탄한 무역 거래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세관총서에 따르면 1분기 중국의 대 남아프리카공공화국 수출과 수입은 각각 총 351억 1000만원과 664억 6000만원을 기록했다.

중국과 에너지 무역 분야에서 량호한 협력을 전개하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추장국련방는 1분기 중국의 에너지 제품 수입국 10위 안에 들었다.

중국은 또 이집트, 에티오피아와 인프라분야에서 실무 협력을 전개해 1분기 이들 국가에 진행된 대외 수주 프로젝트 수출 모두 빠른 성장을 기록했다.

이란에서는 중국 제품이 인기를 끌면서 1분기 중국의 대 이란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15.2% 증가했다.

세관총서 통계분석사(司) 사장(국장) 려대량은 브릭스국가간 상품 무역 규모가 전세계의 약 20%를 차지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브릭스국가간 무역 성장 잠재력이 커 세계 경제 회복과 무역 발전을 촉진하는 '가속기'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이라고 내다봤다.

원래 브릭스는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5개 신흥시장을 일컬었다. 이후 올 1월 1일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아랍추장국련방(UAE), 아르헨티나, 이란, 에티오피아가 브릭스에 가입해 회원국이 확대됐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생활고 호소 시절 잊었나" 김호중, '돈도 없는 XX' 폭언 영상 경악

"생활고 호소 시절 잊었나" 김호중, '돈도 없는 XX' 폭언 영상 경악

사진=나남뉴스 음주운전 뺑소니 사건을 일으켜 세간에 물의를 일으킨 가수 김호중(32)의 욕설 영상이 공개돼 또 한 번 파문이 일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3년 전 용역업체 직원을 향해 폭언을 퍼붓는 김호중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2021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길림성광장무대회서 1등 수상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길림성광장무대회서 1등 수상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소식에 의하면 새 중국 창립 75주년을 경축하기 위해 길림성문화관광청이 주최하는 2024 길림성광장무전시공연 및 전 성 무용대회 결승전에서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선발한 무용 〈고악소리축복〉이 대회 1등상을 수상하고 길림시조선족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 연길서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 연길서

대상 수상자 허두남(가운데) 6월 24일 오전, 연변작가협회가 주최하고 연변작가협회 아동문학창작위원회가 주관한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이 6.1아동문학상후원회의 후원으로 연길시 황관혼례청에서 개최되였다. 연변작가협회 부주석, 아동문학창작위원회 주임 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