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정식 공개! 안녕, 빈빈! 안녕, 니니!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4.01.15일 09:07
2024년 1월 11일, 2025년 제9기 동계아시안게임 구호, 휘장과 마스코트가 정식 공개되였다. 이는 또 이번 동계아시안게임의 각항 준비작업이 새로운 리정에 진입했음을 의미한다.

구호

이번 동계아시안게임의 구호 '빙설 같은 꿈, 아시아 한마음(Dream of Winter, Love among Asia)'은 석녕과 손일범이 창작한 것이다.

구호는 '빙설'을 사용하여 아시아 여러 국가를 련결시켰고 빙설경제의 새로운 성장 정점을 창조한다. '같은 꿈'과 '한마음'은 '중국 꿈'과 긴밀히 련결시켰고 동계아시안게임을 고리로 하여 아시아 각 나라의 협력을 추동하고 공동발전을 추진한다.

휘장

이번 동계아시안게임의 휘장 '초월'은 청화대학교 미술학원팀이 창작한 것이다.

도안은 쇼트트랙 선수들의 스퍼트자세, 할빈의 꽃 라일락과 아시아올림픽평의회 태양 아이콘 등 요소를 융합시키고 중국문화와 올림픽요소를 결합하여 새 시대 중국이 체육강국 건설을 가속화하고 더 높고 더 빠르며 더 강한 목표에 도전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아시아 빙설운동에 새로운 공헌을 하는 아름다운 추구를 전달한다.

마스코트

대회 마스코트인 동북호랑이 '빈빈'과 '니니'도 칭화대 미술학원팀이 창작한 것이다.

빈빈'과 '니니'의 원형은 2023년 9월 흑룡강 동북호림원에서 태여난 2마리의 귀여운 아기동북호랑이로 '할빈은 여러분을 환영한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동북지역의 독특한 자연과 문화유산인 동북호랑이를 의인화하고 올림픽 정신과 융합시켜 설계함으로써 문화적 자신감을 보여주고 문화적 활력을 북돋우며 우수한 문화로 중국이야기를 잘 전하고 중국 목소리를 잘 전달하는 데 조력한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신랑수업'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서윤아가 김동완의 악성 팬으로부터 받은 충격적인 수준의 악성 메시지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2일, 서윤아는 자신의 SNS 스토리를 통해서 신화 김동완의 팬으로 받은 도 넘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서윤아에게 입에 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연변 최대 랭동물류창고대상 올해 12월 사용 교부

연변 최대 랭동물류창고대상 올해 12월 사용 교부

연길국제공항경제개발구에 위치한 랭동물류창고대상이 본격적인 건설 과정에 들어갔다. 이 대상은 현재 연변에서 가장 큰 규모의 랭동물류창고로서 부지면적이 5만 6,990평방메터에 달하며 랭동창고, 종합청사, 직원 기숙사, 경비실과 기타 부대시설들을 건설한다. 료

“아픈 줄도 몰라” 배우 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고백

“아픈 줄도 몰라” 배우 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고백

배우 오윤아(43) 레이싱모델 출신의 배우 오윤아(43)가 방송을 통해 13년 전에 갑상선암으로 투병했던 사실을 고백한다. 특히 오윤아는 갑상선암으로 투병했을 당시 약 6개월 동안 말을 하지 못했었다고 털어놓으면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오윤아는 4월 15일(월) 오후

“입대합니다” NCT 태용 현역 입대, 삭발 사진 공개

“입대합니다” NCT 태용 현역 입대, 삭발 사진 공개

보이그룹 NCT의 멤버 태용 보이그룹 NCT의 멤버 태용(28)이 오늘 현역으로 입대했다. 태용의 입대는 NCT 멤버 가운데 처음이다. NCT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태용은 4월 15일(월) 오전, 해군 현역으로 입대하기 위해 신병 교육대에 입소했다. 안전사고 예방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