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엉덩방아 찍고 갑자기 혼절' 한 노유민, 갑자기 아내가 왜 논란 되었나?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2.04일 16:38



기사내용과 무관한 사진 = 이미지 나남뉴스

그룹 NRG 출신 노유민이 호흡곤란으로 정신을 잃고 쓰러져 심각한 상황에 처했던 것이 드러났다.

지난 2일 노유민의 아내 이명천 씨는 자신의 SNS에 "오늘 지옥을 경험했다. 노엘(딸)이랑 놀아주던 남편이 갑자기 '아악' 소리를 내더니 못 일어나고 누워서 눈만 치켜뜨고 얼굴이 창백해졌다"고 글을 남겼다.

노유민의 아내는 "느낌이 싸해서 확인해 보니 숨을 못 쉬고 불러도 대답 못하더라. 정말 너무 놀라서(지금도 가슴이 벌렁벌렁) 머릿속으로는 심폐소생술 방법 기억해내고 한 손으로는 남편을 부르면서 흔들어 깨우고 한 손으로는 119 누르고 옆에서 놀던 남자아이에게 빨리 뛰어가서 먼저 보이는 남자 어른 아무나 불러달라고 소리쳤다"며 당시를 설명했다.

이어 “노엘이는 놀라서 소리 지르면서 울기 시작했다. 계속해서 소리 지르고 남편을 흔들어 깨우면서 119를 누르는 순간 남편이 희미하게 정신이 돌아왔는지 잠 덜 깬 목소리로 ‘자기야 왜 그래’라고 하더라. 그 순간 진짜 ‘하나님 감사합니다’를 속으로 수백 번 외쳤다”며 안도했다.

이어 그는 "남편이 혼절해 있었던 시간이 30초가 채 안 됐었던 거 같다. 하지만 그 시간이 얼마나 길고 지옥 같았었는지. 안 겪어 본 사람은 상상도 안 될 거다. 살면서 이렇게 무서운 순간은 처음 겪어본 것 같다"고 고백했다.

알고보니 노유민이 자녀 노엘이와 놀아주다 엉덩방아를 찧었는데, 꼬리뼈가 바닥에 찍히면서 순간적으로 척추 근육에 극심한 통증과 함께 호흡곤란이 왔다. 노유민의 아내는 “정말 속상하고 마음 아픈 하루다. 지금 허리랑 엉치뼈 근육에 통증이 좀 있는 거 말고는 저녁도 잘 먹었고 약 먹고 잘 쉬고 있다”고 부연했다.

'신고 안 했다'는 네티즌의 비난에 노유민과 아내의 반응은?



이미지 출처 = 노유민 아내 인스타그램

해당 사건이 벌어진 이후 일부 누리꾼들은 노유민이 쓰러지자 카메라로 사진을 촬영한 것이냐며 노유민의 아내를 비난하는 댓글을 올렸다.

이후 노유민은 "처음 제가 기절했을 때 아내는 주변 아이들에게 안전 스태프를 데려오게끔 시키고 서둘러 119 신고를 하려고 했다. 약 30초 뒤 제가 정신을 차렸고, 그제서야 아내가 안도하며 제 상태를 기록하기 위해 영상으로 촬영한 것"이라 설명했다.

이에 노유민의 아내는 “영상은 정신이 돌아오고난 후 갑자기 움직이면 안 된다고 해서 휴식을 취하는 중인 상황이었다. 혹시 나중에 병원에서 필요할지 몰라 남편 상태를 기록해 두려고 촬영했다”며 “저 상황에 촬영했다고 억측하시는 분들 제발 좀 얼굴 안 보인다고 아무 생각 없는 글로 상처 주지 마세요”라고 속상함을 토로했다.

한편 노유민은 지난 2011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아내와 함께 커피 사업 및 자신의 이름을 내건 카페 사업도 펼치고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25%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75%
10대 25%
20대 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은 습근평 총서기가 직접 계획, 포치하고 추진해온 중대한 국가전략이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발전계획 요강'이 공식 발표된 5년 동안,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는 국제 일류의 도시권을 건설하는 목표를 향해 박차를 가하여 새로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는 흑룡강의 독특한 자원우세이고 농업은 흑룡강의 지주산업의 하나이다. 2월 22일, 야부리포럼 '흑토지와 대곡창' 분포럼에서 어떻게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굴하고 흑토지를 보호하며 대곡창을 튼튼히 건설할 것인가가 하는 것이 회의에 참석한 기업가들의 열띤

흑룡강성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 현판

흑룡강성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 현판

흑룡강성 교육청이 발표한데 따르면 최근 흑룡강농업공정직업학원-러시아 로반공방(鲁班工坊)이 계약체결식을 가지고 러시아로반공방이 정식으로 현판했다. 이는 흑룡강성이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으로 앞으로 현지 기업이 필요하는 인재 교육, 농기구기술응용,

야부리 포럼| 단건군:흑룡강에 해마다 오지만 올해가 특별히 화끈했다

야부리 포럼| 단건군:흑룡강에 해마다 오지만 올해가 특별히 화끈했다

"올해는 벤츠가 야부리포럼과 손잡은지 10년이 되는 해이다. 흑룡강성은 해마다 왔지만 올해가 특별히 류달랐다. 올해 '얼빈'의 인기는 외지인들에게는 전설처럼 들렸다. 사실 랭자원이 핫경제가 된 배후에는 빙천설지도 금산은산이라는 리념을 깊이 실행한 성공적인 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