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한민족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똘똘 뭉친 대련오상향우회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2.29일 14:13
잘 살아보겠다고 대련에 정착한 열혈 젊은이들이 똘똘 뭉쳐 제2고향을 건설하는 미담이 쉼없이 전해지고 있다.

개혁개방 후 많은 한국기업들이 대련에 입주하면서 동북3성의 젊은이들이 무리를 지어 한국기업에 자리 잡았다. 하지만 언어소통이 잘 안되고 정보, 기술, 자금이 따라가지 못하다보니 어떤 사람들은 일거리가 끊어지고 돈지갑이 거덜나 애를 태웠다. 언녕부터 고향사람들의 이런 고충을 헤아린 대련풍화유한회사의 동사장 박만선이 나섰다. 그는 남보다 먼저 대련에 와서 기업을 꾸린 경험에 비추어 사처에 흩어진 고향사람들을 한사람씩 방문하고 그들을 청하여 자기 공장을 참관시켰으며 같이 식사하면서 앞으로 살아갈 대책을 알려주었다.




"꽃이 고우면 나비가 날아들기 마련이다." 2018년 7월, 40여명 오상사람들은 오상조선족대련향우회를 정식으로 설립하고 박만선을 회장으로 선거했다. 짧디짦은 5년 사이에 1임 회장 박만선, 2임 회장 김성의 인솔 하에 오상향우회는 많은 실제적인 사업을 진행했다.

우선 대련조선족민속축제, 단오절, 국경절과 설명절에 향우회 모임을 갖고 호상 기업 정보와 기술을 교류하고 자금난, 상품판매, 일군모집 등 여러면에서 부딪친 애로를 풀어주었다. 뿐만아니라 관광, 등산, 축구경기, 설맞이연회 등 모임을 조직하여 우의를 증진하고 심신건강을 추진했다. 또 사회의 구석구석에 눈길을 돌려 2021년 대련조선족학교 새 교사청사 입주에 만원을, 오상조선족중학교 설립 70주년 행사에 만원을 협찬하기도 했다. 뿐만아니라 대련시조선족축구경기, 골프경기, 문예야회 등 사회공익활동도 적극 후원했다.

현재 제3임 회장을 맡은 장만길은 앞으로 전임 회장들을 본보기로 오상향우회 활동을 더욱 잘 조직하여 제2고향을 더욱 잘 건설하겠다면서 열심히 뛰고 있다.

/리삼민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67%
50대 33%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피프티 피프티의 대표곡 '큐피드' 트윈 버전이 글로벌 음원 플랫폼 '샤잠'에서 K팝 걸그룹 최초로 500만을 달성했다. 이는 K팝 여성 아티스트 가운데 최고이자 최초로 달성한 기록으로, 전체 K팝 그룹 중 500만을 달성한 아티스트는 유일하게 '방탄소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아이칠린 초원, 야구장서 파울볼 맞아 잠시 혼절…당분간 휴식[연합뉴스] 걸그룹 아이칠린의 초원이 프로야구 관람 도중 파울볼을 맞아 잠시 혼절하는 일이 일어났다. 초원은 이에 당분간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의 시간을 갖기로 했다. 17일 소속사 케이엠이엔티에 따르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사진=나남뉴스 수도방위사령부 특수임무대(SDT)에 현역 복무 중인 방탄소년단 뷔의 뛰어난 훈련 장면이 공개되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최근 17일 BTS 뷔는 유튜브 채널에 군사경찰 전투복을 입고 등장했다. 주위 동료 부대원들과 함께 늠름하게 서 있는 뷔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의 연변한공방건강제품유한회사, 연변과원신에너지과학기술유한회사, 길림연초공업유한책임회사가 일전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이 발표한 ‘2023년도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명록에 들었다. 16일, 연길시시장감독관리국은 이 3개 기업에 ‘국가지적재산권우세기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